본문 바로가기

전등사

강화 정족산, 전등사 정족산사고와 성돌이길 전등사 정족산 사고와 성돌이길의 풍경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온수리 635 31 Photos 2013.05.17 ⓒWonHaeng.com, Photographed by BayZer™ 정족산 사고 앞뜰에 작은 돌탑들이 쌓여있다. 숙종 때인 1678년, 조선왕조실록을 전등사에 보관하기 시작하면서 전등사는 왕실종찰로서 더욱 성장했다. 본래 왕실에서는 실록을 4부씩 만들어 궁궐 내의 춘추관과 충주, 성주, 전주 등 네 군데의 사고(史庫)에 보관하도록 했다. 하지만 임진왜란 때 모두 소실되고 전주 사고만 무사했다. 이때 전주 사고본이 보존된 것만 해도 우리 역사에서 천만다행한 일이었다. 조정에서는 임진왜란 후 전주 사고본을 4부씩 옮겨 적게 하여 전주 사고본은 강화도 전등사로 옮겼고, 다른 실록은 봉화군 태백산.. 더보기
불기 2557년 부처님 오신날, 강화 전등사를 가다 불기 2557년 부처님 오신날, 강화 전등사를 가다.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온수리 635 37 Photos 2013.05.17 ⓒWonHaeng.com, Photographed by BayZer™ 조선왕조실록이 보관되었던 정족산 사고가 있는곳, 부처님 오신날을 맞이하여 전등사에 다녀왔다. 전등사 윤장대 윤장대란 불교경전을 넣은 책장에 축을 달아 돌릴 수 있게 만든 것으로, 윤장대를 한번 돌리면 경전을 읽은 것과 같은 공덕이 있다고 한다. 전등사 윤장대는 보물 제684호를 똑같이 재현한 것이다. 대조루를 오르는 계단에 연등터널이 설치되어 있다. 전등사는 고구려 소수림왕 때 신라로 불교를 전파하러 가던 아도화상이 잠시 머무르며 지은 절로 옛날 이름은 진종사였으며, 고려 말 충렬왕 비인 정화궁주가 이곳에 .. 더보기